이걸로 두번째 DLC다. 거의 1년 돼가나? 

대장정이었다. 이렇게 길게 만든 건 처음인 듯.




게임 진행이나 스토리도,


게임 중반까지 거대한 메카닉 - 세 명의 왕과 군인들

후반의 강대한 인간 - 두 명의 계승자와 그들의 자녀

DLC 추가 서비스 - 2주차 격인 파편의 악몽들과 마지막 계승자 라플라스

DLC 2 추가 서비스 2-3주차 격인 색다르게 개조한 보스들


모두 다른 느낌의 테마들로 설계했던 게 개인적으로 아주 만족스러웠고 좋았다. 


이 사태를 만든 놈들을 때려 부수고, 

이 사태를 만든 놈들을 만든 놈들을 때려 부수고, 

이 사태를 만든 놈들을 만든 놈들을 만든 놈들을 때려 부수는..



정의란 무엇일까? 이성적 존재인 인간이 언제 어디서나 추구하고자 하는 바르고 곧은 것을 정의라고 한다.


처음 인프루카님이 제목을 제시하셨을 때 당혹스러워했지만, 만족스럽게 만든 것 같다. 재미있는 것은 이 게임에 나온 모든 등장인물들이 추구하고자 하는 것들은 모두 멋진 이상이라는 것이다. 모두가 꿈꾸는 유토피아, 존경하는 자의 유지를 잇기 위해, 흘러간 옛 세력의 회복, 자신이 원하는 세계로 만들기 위해, 잘못된 정의를 막기 위해.. 모두가 자신만의 꿈을 꾸고 있다. 나는 그게 아름답다고 생각한다. 뭐 개판 났지만


아마 스케일만 줄여도 현실 여기저기서 그런 것들은 충분히 볼 수 있을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선한 것 악한 것 참된 정의라는 것이 참 모호하지 않나 싶다. 이 게임의 등장인물들 모두의 그림자에는 시체 수백 수천 구가있다.


현실에선 이성이 이런 일이 일어나지 않도록 막아준다. 못 막기도 한다. 작게 보면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못된 짓에서 옛날에 일어난 거대한 전쟁들까지. 이 게임 속에선 그런 이성의 부재를 가져오는 것을 파편이라고 설정했었다. 안 좋은 소식을 하나 전해주자면 현실에는 게임 속에 나온 파편들보다 더 많은 파편들이 곳곳에 있다는 것이다. 그것들은 별거 아닌 물건일 수도 있고, 어떤 사건일 수도 있고, 추상적일 수도 있다. 거기다 그 파편들은 강력한 힘도 주지 않는다. 우리가 해야 할 것은 무엇일까? 파편에 지배당하지 않고 파편을 지배하도록 노력해야 하지 않을까. 더욱더 이성적으로 판단하기 위해 말이다. 

.



아래쪽은 담당한 필드와 보스 작업 후기


2면 필드 교외 / 무난하면서 약간의 아쉬움이 묻어나는 필드였다. 아무래도 점프 점프하면서 진행했으면 더 좋았을 거 같은데..

2면 보스 마키나 경 / 발악을 빼면 무난함의 결정체가 아닌가 싶다. 익시드 마저도...


4면 필드 하수도 / 감시 카메라가 좀 아쉬웠다. 그거 빼면 다 좋았던 거 같다.

4면 보스 X-1 X-2 / 이 녀석 최고였다. 새로운 그림 없이 그대로 써먹어 재미있게 만들었다! 좀 세밀하게 조정돼있는 애라 익시드에서의 큰 변화는 없었다.


6면 필드 다리 / 6-3을 제외하면 만족하는 편

6면 보스 고트프리드 / 폭발 레이져맨이라 굉장히 아쉬웠는데 익시드 모드로 만든게 매우 흡족하다.


데우스 / 노말 버전 익시드 버전 모두 만족하는 편이다. 이 가족은 연결되어있다는 느낌을 주기 위해 몇몇 기술을 공유했지만, 음. 밸런스라던가 재미라던가 아무 관심 없음이라던가로 익시드에서 대대적으로 교체되었다. 익시드에선 완전히 미쳐버려 모든 것을 불태우는 느낌.


라플라스 / 노말도 좋지만, 익시드가 짱짱짱 좋았다! 지나가다 도와주셔서 스프라이트를 보충해주신 의적님에게 감사를 표한다.









이 게임엔 여러 가지로 아쉬운 점이 많았다 생각된다. 

미안. 내 능력 밖. ㅅㄱ 

이 게임을 어떤 식으로든 즐기던 분들은 더 재미있게 즐겨주길 바란다

지켜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젠가 다시 뵙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내꺼 > 뻘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흙의 갈라드리엘 팁  (1) 2016.05.09
저스티스 가이 익시드 bgm 몇몇개  (7) 2016.04.19
저스티스 가이 후기  (8) 2016.04.19
위기의 공주 공략  (0) 2016.04.08
제작 과정  (1) 2016.04.06
다키스트 던전 클래스 추천  (0) 2016.03.20
Posted by Marhit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