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wn here : http://cid-ada995a4df40c47e.office.live.com/self.aspx/.Public/Hazardous%201.4ver.rar


게임메이커를 다루는 국내 카페중 수준이 단연코 1위인 (규모는 콩라인) PlayGM에서 나온 게임. 카페 매니저가 게임 이벤트를 자주 여는데, 이벤트 참가작이다. 음악도 그래픽도 그럭저럭 좋은데 게임성에 살짝 문제가 있다.


먼저 플레이어 기체에 대해 다뤄보자면,

1.피탄점이 괴상하다
-  작진 않은거 같은데 이렇게 탄을 꽉 채우는 슈팅엔 안 맞는 크기인듯하다. 탄이 오기만 하면 죽는다. 고전겜같이 만들었으면 적도 고전겜같이 쏴야하지 않겠는가

2.기체 파워가 병신같다
- 1웨이라니, 이게 갤러그도 아니고.. 적들은 탄막을 쏟아붓는데.. 거기다 그 1 웨이샷이 지 꼴리는대로 각도를 바꾼다. 적들 피탄점도 이상하게 작아서 안쳐맞아 재미를 급감시킨다. 그리고 파워업이 없는 슈팅이라면 몰라도 파워업을 너무 늦게 주는 감이 있다. 파워도 오질나게 늦게 주면서 파워업을 해도 탄 범위가 변하질 않는다.

3.아이템 시스템
파워도 스페랑카급으로 약한 주제에 그나마 나은걸 (emp, 2웨이 3웨이) 주는데, 이게 무슨 록맨도 아니고 1 스테이지 깰 때마다 줄 것이지 2 스테이지마다 주는건 무슨 센스인가.



다음은 스테이지와 보스들에 대해,

 


(영상 지워버림)

1탄 보스 -
제로 거리 死격까진 봐준다만, 뒤에서 미사일이 날아오는건 반칙아닌가. 고전 게임 따라했다고 우긴다면야 할 말 없다. 다른 슈팅 게임들이 안하는 이유가 있는거다 안하는 이유가.





2탄 보스 - 탄속이 더럽게 빠르다. 보스 피탄점 너무 작다 -_-. 깔아두는 패턴이 계속 변하는데, 가면 갈수록 탄 궤도가 제 멋대로 바뀌어 감을 잡기가 힘들다. 그거만 쏘면 좋은데 고속탄까지도 툭툭 뱉어대 회피 불가능한 경우가 상당히 많다.




3탄 보스 - 연출은 좋다만 어찌 잡으라고 만들어 놓은건가. 가장 큰 문제는 정면으로 날아오는 이 녀석을 1웨이 샷으로 정면으로 잡아야 한다는 것이다.

1,2,3탄 종합 - 적이 그냥 성의 없이 내려온다. 샷이 호구라서 반도 못잡고 도망친다. 잡으라고 만든게 아닌 모양.


4탄 -
이 스테이지가 아주 전형적인 '화력이 부족해서 털리는 스테이지'이다.
왜 이걸 깨고 나서 2웨이를 주는건지 제작자의 의도를 감히 짐작 할 수 없다.
진작에 주면 좀 덧나는가? 이런건 1스테이지 깨면 주란 말이다 1스테이지 깨면

4탄 보스 -
급 약해졌다. 크니까 좋다


 



5탄 -
샷이 2웨이가 되서, 보스 전에서 C 버튼 봄을 사용했다. 그런데 이 봄은 페널티인지 발동이 끝나면 기체가 멈추는데 왜 이렇게 만든건지 알 수가 없다. 그리고 2웨이가 되었으나 필드는 쉬워지지 않았다. 이런건 그냥 1스테이지 깨면 주란 말이다 1스테이지 깨면

5탄 보스 -
노란 곰돌 돋네. 1~2패턴은 연출은 좋았던거같은데 구리다. 3패턴은 짜기 귀찮았다는 느낌이 강하다. 그나마도 한개씩은 피하겠는데 3패턴으로 겹쳐서 오면 그냥 봄 박으라고 만든 듯 하다.




6탄 - 파워가 늘어남에 따라 필드가 쉬워질거라는 생각을 접게 만든다. 여전히 반도 못잡고 다들 밑으로 돌진한다

6탄 보스 -
지적하고 싶은게 있었는데, 바로 촘촘한 회피를 요구하다가 갑자기 레이저나 큰 덩어리로 큰 회피를 요구하는 패턴은 대체 무엇인가. 코리안식 퓨전인가? 게임 난이도를 올리겠다는 제작자의 생각은 알겠지만 이런 방식은 난이도를 올리는게 아니라 쿠소 게임으로 격하하는 방법 중 하나이다.

그리고 이곳까지 오면서 쉬프트가 필요한 부분은 거의 만나보질 못했다. 이건 왜 만들었는가. 쓰면 화력이라도 올라가야지 그런거 없고 완전 개잉여 버튼 아닌가
차라리 쉬프트 뺴고 아이템이나 빨리 달라 그게 더 도움되는거같다 아이템같은건 1스테이지 깨면 주란 말이다 1스테이지 깨면
그리고 여담이지만, 레비앙님의 퍼스나콘은 심히 압박적인듯하다





7탄 - 드디어 고전 겜의 베스트 셀러 3웨이를 얻었다. 3웨이 덕에 일부 적을 상당히 잘 잡는다만, 여전히 안죽고 개돌하는 킬러조 자코는 쎄고 쎘다. 한가지 다행인 점은 최종 스테이지고 자시고 타 스테이지들과 길이는 똑같다.

7탄 보스 -
매니저돋는다. 촘촘한 패턴 + 일정 범위 가두기, 여기까진 좋았는데 3연장 고속탄은 뭐하자는건가 봄이 사기니까 닥치고 봄 잔기 다 갖다 박으라는건가? 2패턴은 가두기만 안했으면 좋았을텐데 가두는 바람에 회피가 개판이 됐다. 3형태 넘어가기 직전 고속탄 3 연장은 그냥 디지라는 거같다. 막패턴은 좀 허탈한데, 난이도 조정을 잘못한듯하다. 진정 생각 안하고 만든 보스 아닌가.





지구 -
스페셜 스테이지인줄 알고 기대한게 함정
엔딩은 최종 보스를 잡고 나와야하지 않겠는가 ㅋㅋㅋㅋㅋ 왜 이걸 선택하게 하는 것인가
엔딩 다시 보기 버튼이라면 모를까 엔딩 보기라니..


기타 -
점수 시스템이라도 있었으면 괜찮았지만 그런 것도 없어서 다시 플레이하기가 상당히 뭐한 게임이었다. 아이템은 왜 이렇게 늦게 주는가. 1스테이지 깨면 주란 말이다 1스테이지 깨면
그리고 지구 엔딩에서 한번 더 불타는 의욕을 사라지게 한다. 걍 한판만하고 접으라는 게임인가. 배설작도 아니고..


정리 -
전체적으로 보스를 뺀 적 자코 그래픽, 음악, 적탄 그래픽등 꽤 괜찮았으나 게임성이 다 말아먹은 게임같다. 단순히 고전게임을 만들고 싶었나본데, 덕분에 고전겜 특유의 구린 현상이 많이 등장한다. 내가 좋아하는 장르라 그런지 타 게임들보다 좀 더 심혈을 들여 깐듯하다. 미안하게 되었다.

그리고 이 카페 사람들에 대해 전부터 계속 생각해왔던건데 제작자들 대부분이 제작과 코드의 이해 수준이 나보다 훨씬 뛰어난데도 배출된 그럴듯한 게임은 '역사에 비해' 매우 적은거같다. 능력을 썩히다니 무척이나 아쉬운 느낌.


플레이 영상 협찬 - 한뚝배기 슈터 최종 발악 13분 돌린 CAR-PET

'내꺼 아님 > Gam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삼분간 시리즈 (the three minutes)  (12) 2011.12.05
저주의 관  (0) 2011.09.10
국산 슈팅 - 하자도스  (4) 2011.06.21
게임 메이커 명작 2개 (Gungirl 2, IJI)  (0) 2011.03.08
GwangeDash (G완게루가 대왕생 XII 키즈나 다운)  (2) 2011.03.05
RPG 런타임 패키지  (0) 2011.02.23
Posted by Marhite